실시간 스트리밍 : 2017.05.28


 안녕하세요.~ PolarBear 방송국 입니다. ^-^ Don't Starve Together 58일차 방송이예요.~ 지난 시간에 엄청난 속도로 거의 모든 보스들을 잡았기에 이번 화에서는 큰 이벤트는 없을 것 같습니다만, 아직 달과 관련된 몇 가지 이벤트가 있고... 그림자 심장을 얻어내는 것과 관련된 이벤트도 있고... 할 일은 많습니다.


" 시작화면은 오랫만에 띄우는군요. :) "



 오늘도 변함없이 마을회관에서 모여서 시작해봅니다. 마을회관에는 계절거인들의 동상이 1개 빼고 모두 자리잡았어요.~


" 오늘도 재미있게 시작해 보겠습니다.~ "



 지난 시간에 사용했던 자원들을 다시 확보해야 하는데, 주로 식량입니다. 코코넛은 집이 온통 고기 건조대가 된지 이미 오래기 때문에, 마음만 먹으면 꽤 짧은 시간안에 다량의 육포를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사냥에서 약제류의 효과도 좋지만, 가장 좋은 효율을 보이는 것은 아무래도 큰 육포 같아요.~


" 육포공장에서 생산해내는 듯. -_-;; "



" 겨울에만 등장하는 코알라펀트도 있으니까 잡아야겠죠.~ "



 코알라펀트의 코를 이용하면 겨울철에 체온을 유지하는데 무척 도움이 되는 방풍조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첫째가 코알라펀트와 씨름하고 있는 동안에 둘째는 집에 둔 트리가 무섭다고 울먹울먹 하네요. 트리가 어때서요?


" 붉은 빛이 번쩍번쩍!! "



 사실 둘째는 DST 세계에서 다람쥐처럼 부지런합니다. 그래서, 가끔 집을 보면 깜짝 놀라는 적이 많아요. 보유하고 있는 자원의 상태가 상상을 초월하거든요. :)


" 상자와 냉장고의 수 자체가 다른 집이랑은 비교가 안되요!! "



" 하프 석상을 조사하고 있는 둘째 다람양.~ "



 하프 석상을 조사하던 둘째는 첫째와 합류해서 코알라펀트를 조금 더 잡았어요.~ 발자국을 추적하다가 중간에 비펄로 서식지가 나오면 개체수도 줄일 겸 사냥도 하고 말이죠.


" 코알라펀트 사냥에 나선 첫째와 둘째.~ "



 초반에 확인했을때는 여왕벌의 집이 다 성장하지 않은 상태라서 공격할 수는 없었지만, 이제는 계절도 봄으로 넘어오고 여왕벌을 잡을만큼 벌집도 커졌네요. 모두들 모여서 잡아봅시다.~


" 여왕벌을 잡아라!!! "



 여왕벌을 잡고나서 달이 그믐이 되기를 기다렸습니다. 그믐이 되면 마을회관 위쪽에 미리 만들어둔 석상이 덜그덕 덜그덕 움직인다는 말이 있었는데, 정말 움직이는군요.  그림자 심장을 얻기 위해서는 이 석상을 그믐에 깬 후 석상에서 리젠되는 그림자 악마들을 물리쳐야 합니다. 


" 석상이 움직이는데 슬슬 시작해볼까요? "



" 파괴한 자리에서 그림자 악마들이 리젠되었다!! "



" 그림자 악마 중 보스격이 나타났어요!! "



 여느 악마들에 비해서 좀 더 높은 체력과 강력한 공격패턴을 가지는 그림자 악마가 나타났습니다. 어느 정도 공격을 받다보면 작은 그림자 박쥐로 변해서 플레이어들을 공격하는데 이게 상당히 아프네요.


" 그림자 형태로 변한 공격은 정말 아픕니다. "



 하지만, 이미 월드에 살고 있는 사람들의 수가... 몬스터의 파워를 능가하는 수라서 협공을 통해 잡아낼 수 있었어요.~ :)


" 우리의 적은 우리들 뿐... 불에 타지 않는 용파리의 상자도 우리 손으로만 파괴할 수 있는 것 같네요!! "



" 펄떡이는 그림자 심장을 바라보고 있는 코코넛. -_-;;; 이건 참으로... 요상하게 생겼네요.~ "



" 오늘도 재미있었어요!! 다음 시간에 만나요.~ :) "



 자세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해 주세요!!~ 모험은 계속 됩니다!!~ 항상 함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o^!! 


 

== Don't Starve Together ==

개발사 및 배급사 : Klei Entertainment

Homepage : https://www.kleientertainment.com

Steam link : http://store.steampowered.com/app/322330/

 

PolarBear 방송국 YouTube 체널(클릭해서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