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스트리밍 : 2017. 04. 20


 안녕하세요.~ PolarBear 방송국 입니다. :) 드디어 세 자매와 코코넛이 어려움 단계를 넘어서 공식적으로 '아주 어려움' 단계의 봇들과 일전을 벌일 정도의 수준까지 올라왔습니다. 승률은 아직까지 들쭉날쭉이지만 최고 단계의 봇들과 경쟁해도 일방적으로 밀리지 않을 정도가 되었습니다. 그래서, 오늘부터는 제목 역시 "매우 어려움 단계의 난이도를 이겨봅시다!!"로 변경하게 되었지요.~


 오늘의 경기에도 세 분이 추가로 참여해주셨습니다. 루리웹의 '달나라시민2호'님, 그리고 유튜브 대화방에서 함께 해주시는 TakaTaka님, 야라나이까님이 참여해주셨어요.~ :) DOTA2 방송은 언제나 열려있습니다.~ 함께 참여를 원하시는 분들께서는 유튜브 대화방이나 블로그의 댓글로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첫 번째 게임!!


 오늘의 첫 경기입니다!!



래디언트 : 혈귀(코코넛), 디스럽터(둘째), 침묵술사(달나라시민2호님), 길쌈꾼(막내), 루나(첫째)

vs

다이어 : 가면무사, 바람순찰자, 대즐, 레이져, 흑마법사


 첫 경기의 진영과 캐릭터 입니다. 모두들 평소에 즐기는 캐릭터로 선택을 하셨군요. 코코넛은 딱히 지정해서 플레이하는 캐릭터는 없었지만, 왠지 혈귀 캐릭터가 마음에 드는 것 같습니다. 간간히 연습한 실력이 얼마나 통할지는 모르겠군요. :) 다이어 진영의 구성은 약간은 평범하다고 할까요... 평소보다 위협적이라는 생각은 들지 않았습니다.



" 으어어어어엉? 아직 시작 전인데요... 어쩐 일로. "



" 뿌아아아앙.~ 뿔피리가 울리고 3초 후의 광경. ㅋ "


 시작을 알리는 뿔피리 소리가 들리자마자 이런 광경이 펼쳐졌습니다. 달나라시민2호님이 상대편의 진영에 있는 풍요 룬 자리에서 봇들을 모두 데리고 오셨네요.~ 그 덕분에 이런 황당한 광경이 펼쳐지게 되었죠. 결과는 어땠을까요??



" 오호.~ 경기시작 7초 후 막내의 선취점.~ "


 기세좋게 선취점을 올린 래디언트는 이 기세를 쭈욱 이어갑니다. 우세한 분위기를 계속 유지하면서 아이템에서도 우위를 점한 래디언트가 34분 무렵에 다이어 하부의 타워와 병영들을 파괴하면서 상당한 파워를 과시하는 모습이네요.



" 달려라!! 래디언트.~ "



" 경기 종료 직전이군요.~ 압도적입니다. :) "



" 래디언트 승리!! "


 첫 경기는 시종일관 주도권을 놓치지 않고 우세한 분위기를 끌어나간 래디언트의 승리로 돌아갔습니다.~



" 킬수 차이가 상당하군요. 막내의 전적이 대단합니다. +_+ "


 최고 난이도의 봇들이었지만 킬뎃 면에서도 꽤나 앞서는 스코어가 나왔습니다. 52 : 17 이면 압승이라 표현해도 되겠네요.~



2. 두 번째 게임!!


 두 번째 경기 역시 래디언트 쪽으로 세 자매와 유저들이, 다이어 측은 모두 봇들이 포진했습니다.



래디언트 : 흡혈마(야라나이까님), 망령제왕(달나라시민2호님), 길쌈꾼(막내), 디스럽터(둘째), 루나(첫째)

vs

다이어 : 강령사제, 수정의여인, 스벤, 혼돈기사, 바이퍼


 이번에는 평소에 보기 힘들었던 캐릭터가 등장했습니다. 야라나이까님이 플레이하신 흡혈마와 달나라시민2호님이 플레이하신 망령제왕이 각각 평소에 아군으로 보기 힘들었던 캐릭터인데, 2경기 진행 과정을 잘 봐야 할 것 같습니다. :) 상대 진영에는 세 자매가 상당히 꺼려하는 캐릭터인 혼돈기사와 바이퍼가 각각 포진하고 있군요. 수정의여인 역시 상당히 까다로운 캐릭터 입니다. 두 번째 게임 시작 후에도 첫 번째와 비슷한 양상이 벌어졌네요!!



" 으아아아.~ 기차놀이네요!! "


 똑같은 방식으로 봇이 전부 유도되는 것을 보니, 알고리즘이 그렇게 정해져 있는 것 같습니다. 첫 경기에서는 포탑 방향으로 유도해서 선취점 획득까지 연계가 되었는데 말이죠. 두 번째 경기는 녹녹치 않았습니다. 애석하지만, 선취득점을 넘겨주게 되었죠. 초반부를 넘긴 후 14분 즈음 하부 라인에서 접전이 있었습니다.



" 하부 라인에서 스벤을 잡을 수 있는 찬스!! "



" 으어어어... 언제 다 모였어!! "


 기세에 눌린 건 아니지만, 이 즈음부터 팽팽하게 평행선을 달리게 됩니다. 상대측을 압도하는가 하면 압도 당하기도 하고... 이러한 균형은 후반부까지 쭈욱 이어지게 되었어요.



" 40분 후반부에 중부에서 힘을 모으는 래디언트. "


 후반부 중부 라인을 통해 우위를 점하기 시작한 래디언트는 중부 타워와 배럭까지 모두 파괴하는데 성공하고 다이어 본진으로 난입합니다. 승리가 코 앞이네요.~



" 승리까지는 정말 얼마 남지 않았어요!! "



" 래디언트 승리.~ :) "



" 최종 점수는 비슷했어요.~ :) "


 두 번째 경기도 승리로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최고 난이도 봇들과 게임을 진행하는 경우에 후반부에 역전을 당하는 경우가 꽤나 있는 것 같습니다. 초반에 우위를 점하게 되면 고삐를 늦추지 않고 몰아치는 방식이 중요한 것 같아요.



3. 세 번째 게임!!


 마지막 매치는 오늘 참여하신 세 분 모두 경기에 들어오셨기 때문에 지난 번과 마찬가지로 래디언트, 다이어 양 팀으로 랜덤배치 후에 경기를 진행했습니다. 코코넛이 중계 포지션으로 이동하고 3:3으로 양팀 배치를 한 뒤에 빈 자리는 봇들이 채우는 방식입니다.~ :)



" 오늘도 세 자매와 참여자 모두 경기에 들어갈 수 있게 배치했어요.~ "



래디언트 : 디스럽터(둘째), 흡혈마(야라나이까님), 영혼파괴자(TakaTaka님), 모래제왕, 바람순찰자

vs

다이어 : 길쌈꾼(막내), 루나(첫째), 침묵술사(달나라시민2호님), 리나, 파도사냥꾼


 유저들간 대전에 봇이 추가된 경기에서는 양 팀에 소속된 봇들의 인공지능이 상당히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경기의 결과에도 영향을 끼치는 것 같고요. 이번 경기에 포함된 봇들 역시 각각의 인공지능에 편차가 있는 것 같습니다만, 래디언트 봇들인 모래제왕과 바람순찰자 쪽의 공헌도가 낮아보였습니다. 하지만, 타카타카님과 야라나이까님이 각각 영혼파괴자와 흡혈마 조합으로 맵 전역을 누비기 시작하면서 이러한 불리한 점이 상당히 상쇄된 느낌이었어요.



" 중부에서의 힘싸움!! "



" 으아아아아. 다이어가 이겼네요. "



" 디스럽터의 스킬이 보인다!! 과연 래디언트가 이길 수 있을까요? 킬뎃 포인트는 43:42!! 팽팽하네요. "



" 끼양.~ 살려줘!!~ 디스럽터는 과연...? "



" 중앙 라인 힘싸움에서 4캐릭이 제압당하는 바람에 래디언트 본진이 비었어요!! "



" 고삐를 늦추지 않고 순간의 찬스를 승리로 이은 다이어의 승리!! "



" 양팀의 최종 스코어!!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


 함께해주신 분들과의 경기는 언제나 즐겁습니다. :) 오늘도 승패를 떠나서 양 팀 모두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어요!! 참여해주신 달나라시민2호님, 야라나이까님, TakaTaka님 모두 감사합니다.~


 DOTA2를 향한 세 자매와 코코넛의 좌충우돌 DOTA 도전기!! 앞으로도 계속됩니다!!~ :)

 

 

== DOTA2 ==

개발사 : Valve

배급사 : Valve

Steam Link : http://store.steampowered.com/app/570/


PolarBear 방송국 YouTube 체널(클릭해서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실시간 스트리밍 : 2017. 04. 13


 안녕하세요.~ PolarBear 방송국 입니다. :) 이제는 어려움 난이도 봇들과의 경쟁에서 종종 승리를 거머쥘 실력이 만들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직 갈 길이 멉니다. 상위 난이도의 봇들과 경쟁도 해야하니까 말이죠. :) 오늘은 어려움 난이도에서의 게임을 검증해보고, 가능하다면 한 단계 더 위로 올라가 매우 어려움 난이도에 도전을 해 볼까 합니다!!


 오늘 방송에서는 세 분이 추가로 참여해주셨습니다. 루리웹의 '달나라시민2호'님, 그리고, 지인이신 S.E.O.U.L님, 유튜브 대화방 아이디 최영준님이신 TakaTaka님이 각각 참여해 주셨어요. :) 점점 참여해주시는 분들이 늘어나서 무척 기쁩니다. 승패를 떠나서 즐겁게 DOTA2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기쁨이 아닐까 싶네요.~ 각 경기마다 참여해주신 분들의 참여 위치가 다른 관계로 각 경기별 리뷰에 적도록 하겠습니다.



1. 첫 번째 게임!!


 오늘의 첫 경기 입니다.~



레디언트 : 가시멧돼지(코코넛), 침묵술사(달나라시민2호님), 길쌈꾼(막내), 루나(첫째), 오거마법사(S.E.O.U.L님)

vs

다이어 : 악몽의그림자, 드로우레인져, 대즐, 컨카, 현상금사냥꾼


 첫 경기는 위의 스크린 샷과 같은 배치로 시작되었습니다. 둘째가 첫 경기에서 빠지고 두 번째 경기부터 참여한 관계로 위와 같은 구성으로 게임에 돌입하게 되었어요. 평소에 꺼려하는 NPC들 픽이 적어서 약간은 안심하고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 아니 그런데... 시작하고 4초 지났는데... -_-;;; 이 광경은? "



" 상부 라인에서 접전을 벌이는 가시멧돼지(코코넛)와 루나(첫째)!! "


 경기가 중반부 넘어가면서 승기가 확실히 래디언트로 넘어왔습니다. 다이어 진영의 조합도 그렇지만, NPC의 한타 스타일이 줄을 지어 들어오는 기차놀이 형태로 이어지면서 유도 후 양측에서 가둬 잡는 형태의 전술이 슬슬 자리를 잡아가는 덕분에 상당히 많은 킬수를 올릴 수 있었습니다. 



" 포탑을 중심으로 정면, 측면에서 몰아치는 중!! "


 전술도 전술이지만, 플레이어의 능력으로 볼 때 아군에서 싸워주신 달나라시민2호님과 S.E.O.U.L님의 경기력이 어려움 난이도의 봇에 비해서 엄청나게 우위에 있어 라인전이나 정글에서의 1:1에서 밀리지 않았던 것이 봇의 기세를 꺾을 수 있는 키가 된 것 같네요.



" 기세가 오를대로 오른 래디언트!! "


 결국, 상당히 짧은 시간에 승리를 거머쥘 수 있었습니다. 40분이 채 되지 않았군요!!



" 앤딩샷에 나온 사람은 누구일까요? :) "



" 최종 경기결과가 51:11. 상당한 차이가 벌어졌습니다. "


 지난 번 경기에서 어려움 난이도의 봇들에게 굴욕을 당했던 스코어가 4배수였는데, 오늘 5배수가 될 뻔 했군요. 적당히 갚아준 것 같습니다. :)



2. 두 번째 게임!!


 두 번째 경기에서는 앞서 말씀드렸던대로 난이도를 올려보기로 했습니다. 래디언트 / 다이어 모두 봇이 들어오는 경우 최고 난이도로 참여할 수 있게 세팅을 마치고 경기를 시작했어요. TakaTaka님은 이 경기에서는 멘토로 참관을 하셨습니다. :) 참관 모드에서는 각 플레이어들의 아이템 구입 모습이나 양 진영의 움직임이 모두 보인다고 합니다. 경기 스타일을 분석하고 조언을 해줄 수 있도록 배려한 기능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 자 이제는 아주 어려움!!! 입니다. +_+ "



레디언트 : 루나(첫째), 디스럽터(둘째), 맹독사(S.E.O.U.L님), 길쌈꾼(막내), 침묵술사(달나라시민2호님)

vs

다이어 : 유령자객, 현상금사냥꾼, 바람순찰자, 저주술사, 리치


 2 경기의 조합은... 세 자매가 상당히 기피하는 조합이기도 합니다. 유령자객과 리치에게 몇 번 당한 적이 있기 때문이죠. 하지만, 이번 경기에서는 뛰어난 실력을 가진 아군이 있으니 든든하리라 생각하고 뛰어들었습니다. 하지만, 초반에는 약간 힘든 출발로 시작했네요.~



" 초반 킬이 모두 다이어에!! "


 중반을 넘어가는 시점에서 레벨의 차이는 크게 벌어지지는 않았지만, 킬수의 차이가 벌어지기 시작했습니다. 플레이어간의 킬, 다이는 경제적인 상황과 직결되는 지표가 되기 때문에 레벨이 대등하게 유지되는 것처럼 보여도 실질적인 캐릭터 간 우위는 다이어 쪽으로 슬슬 넘어가고 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 후 몇 번의 접전에서 어떤 전투가 이루어지느냐에 따라서 그 격차는 줄어들 수도, 벌어질 수도 있죠.



" 우웃... 아직 3배수 킬이다... ㅜㅜ "



" 으앙... 4배수가 되어가고 있어!! ㅜㅜ;; "


 17분 무렵, 4배수로 벌어진 킬 수를 만회할 수 있는 계기가 생겼습니다. 중앙 라인으로 밀고 들어온 다이어 봇을 잡아낼 기회가 온 것이죠. 이 후 서서히 격차를 줄여가면서 30분 초반부터 35분 사이에는 레벨상으로 봤을 때 서로 대등한 힘싸움이 가능할 정도의 관계가 형성됩니다. 특히 막내의 길쌈꾼은 독보적으로 레벨을 올려가면서 앞서기 시작하죠.



" 막내가 학살을 달성하다니!! "



" 2경기의 분수령이 된 장면. 거의 다 따라왔네요.~ "



" 승리 마크를 찍으며 역전에도 성공!! 44:43이네요.~ "



" 막내의 성적이 어마어마합니다. 22킬 2다이 14 어시스트라니... +_+!! "


 2경기는 짜릿한 역전으로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난이도가 한 등급 더 올랐을 뿐인데 정말 다르네요. 그 동안 고전했던 어려움 난이도의 봇들이 가볍게 여겨질 정도라니 말이죠... 



3. 세 번째 경기!!


 오늘의 마지막 경기입니다. 마지막 경기는 참가자 모두를 랜덤으로 배치해서 경기를 진행했어요. 각 팀에 최상 난이도 봇이 둘 씩 배치가 되고, 플레이어는 각 팀에 세 명씩 배치가 되는거죠. 랜덤배치를 한 결과 다음과 같은 배치가 나왔습니다!



" 래디언트와 다이어로 균형 있게 섞기!! "



레디언트 :  길쌈꾼(막내), 가시멧돼지(TakaTaka님), 침묵술사(달나라시민2호님), 바람순찰자, 혈귀(!!!)

vs

다이어 : 디스럽터(둘째), 루나(첫째), 도끼전사(S.E.O.U.L님), 가면무사, 용기사(!!!)


 이번 배치는 사실 첫째와 둘째에게는 미지의 세계나 다를 바 없는 다이어 진영에서의 첫 경기입니다. 상점과 룬, 우물의 위치도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한 상태로 시작하는 경기라서 사실 어드벤티지가 필요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만, 다이어 진영에서의 경기도 앞으로 종종 진행하면서 익혀나가는게 바람직할테니 그대로 진행하는 것으로 했습니다.



" 극 초반인데도 라인에서 상당한 접전을 보여주고 있는 양 진영!! "


 막내는 길쌈꾼 캐릭터에 거의 완벽하게 적응해나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각 기술과 아이템을 잘 조합해서 매 경기마다 최고의 성적을 내고 있는 중이기에 이번 경기에서도 상당한 실력을 발휘할 것 같네요.



" 초반에서 중반으로 넘어갈 무렵의 킬 수는 양 진영 우열을 가리기 힘든 정도네요!! "


 중반 무렵까지 정말 팽팽한 구도로 경쟁이 이루어지다가 18분경 격차가 벌어지게 되는 단초가 발생합니다. 중앙 라인에서의 힘싸움에서 래디언트가 압도하면서 서서히 균형이 깨지게 되었어요.



" 용기사님께서 이렇게 허약하실 줄은 미처 몰랐습니다. "


 양 진영에 봇이 각각 두 캐릭터가 배치되었다는 이야기는 서두에서 말씀드렸습니다만, 래디언트 진영에 배치된 혈귀가 정말 황당할 정도의 타이밍으로 스킬을 사용하고 킬 수를 확보하면서 무서운 사신처럼 사방에 출몰할 무렵, 다이어 진영에 배치된 용기사는 본진에서 펄럭펄럭 날개짓을 하거나, 한가롭게 라인 산책을 하거나 하는 모습을 보이며 둘째의 마음을 아프게 했어요. 더군다나, 평소에도 래디언트 진영에서 봇들과 경쟁하는 동안에 혈귀에게 당했던 적이 한 두번이 아니기에 이러한 봇의 인공지능 격차는 더더욱 크게 다가왔습니다. 크르르릉!!



" 그 와중에 승기를 잡은 래디언트는 더더욱 전황을 몰아가고... "



" 으아... 자비심은 어디로...!! "



" 래디언트의 승리!! 마지막 샷에 혈귀님이 보이시는군요. "


 이번 경기를 통해서 혈귀는 봇이지만 '님'의 칭호를 획득하셨습니다. 너무 잘해서 그런가요. ㅋ



" 최종 스코어는 76:35!! 그야말로 피튀기는 난전이었어요!! "


 3 경기에서는 제법 명장면으로 꼽을만한 부분이 나왔습니다. 특히 초반의 라인 싸움에서 도끼전사를 플레이 하셨던 S.E.O.U.L님의 위치선정은 DOTA2 초보인 세 자매와 코코넛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주기에 충분했었어요!!~ 


 DOTA2를 향한 세 자매와 코코넛의 좌충우돌 DOTA 도전기!! 앞으로도 계속됩니다!!~ :)

 

 

== DOTA2 ==

개발사 : Valve

배급사 : Valve

Steam Link : http://store.steampowered.com/app/570/


PolarBear 방송국 YouTube 체널(클릭해서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