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수채화 배구공 그리기
    당근냥,/그림 그려요. 2020. 11. 19. 18:28

      안녕하세요, 당근냥입니다 :)


      코로나와 함께 2020년이 후루룩 지나가고 있습니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다시 확산세라니!!!!! 코로나 확산 초기부터 제 글을 보시는 분들께서 괜히 여행이 가고 싶어 지실까 봐 작년 12월 중순 즈음에 다녀왔던 제주도 여행사진을 여태 묻어두고 있었는데 아무래도 올 해가 가기 전에 꺼내지 못할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꺼내봤어요. ㅎㅎ


      저의 미술 수업 근황을 잠시 말씀드리자면, 선생님께 양배추 그림을 보여드리고 구 응용편인 배구공을 한 번 더 그려보고 배경이 있는 정물화로 넘어가자고 하자마자 코로나로 또 9월 한 달 휴강!!! 

      그래서 대강 혼자 완성하고 이것저것 그려가며 재 개강을 기다렸지요. 그런데 이게 웬 일. 10월 개강날에 가보니 선생님이 사라지셨어요... 코로나 여파로 수강생이 많이 줄고 해서 페이가 안 맞아서 옮기셨다고 하네요. 어쨌든 예고도 없이 새로운 선생님을 만나게 되어 어찌나 당황스럽던지. 새로운 선생님에게 한 달 반 째 적응 중이고 이 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전 선생님을 따라 옮겨야 하나 일단 대충 다녀봐야 하나, 새로운 성인 취미 미술 화실을 찾아야 하나 고민 중입니다. 그동안 그린 그림들을 여기에 정리하면서 결정 해 보려구요. 




      스케치를 슥슥~



      선생님께 피드백을 받고 마무리하려고 했지만, 의욕상실로 여기서 스톱했어요. 제 눈에는 적당히 괜찮아 보이긴 하는데... 잘 모르겠습니다. 미술수업은 그만 때려치우고 그냥 그리고 싶은 것들을 그릴까...



      혹시 지나가시던 분 중에 조언을 해 주실 분이 계시면 감사히 듣겠습니다!

    '당근냥, > 그림 그려요.'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00811 엄마가 사준 고래  (0) 2020.11.19
    20200728 오월 장미  (0) 2020.11.19
    수채화 배구공 그리기  (0) 2020.11.19
    수채화 양배추 그리기  (0) 2020.09.08
    수채화 배추와 장미그리기  (0) 2020.08.27
    수채화 소주병과 파프리카 그리기  (0) 2020.07.03

    댓글 0

Designed by Tistory.